이력
  • 現) 전자신문 기업성장지원센터 수석전문위원
  • 現) 스타리치 어드바이져 영업이사
  • 前) 조세일보 기업지원센터 수석전문위원
  • 법무법인 충정 파트너
  • 삼영회계법인 파트너

박정원
컨설턴트의 한마디
박정원 컨설턴트

내가 걸어 온 길은 험하고 미끄러웠다.
그래서 나는 자꾸만 미끄러져 길바닥 위에 넘어지곤 했다.

그러나 나는 곧 기운을 차리고 나 자신에게 말했다.

“괜찮아.
길이 약간 미끄럽긴 하지만 낭떠러지는 아니야.”

나는 천천히 걸어가는 사람이다.
그러나 뒤로는 가지 않는다.

- 에이브러햄 링컨

역경은 사람을 지혜롭게 합니다.
컨설턴트는 길 잃은 당신을 지름길로 안내합니다.
언제나 어디서나 문의하세요.


전문가칼럼 | 박정원 컨설턴트

전문가칼럼 더보기

번호 제목/내용
1 노무정책을 예의주시해야하는 이유 고용노동부는 노무관리에 관한 개념과 접근법을 완전히 바꿨습니다. 국민의 삶의 질 향상을 목표로 정책을 추진하고자 주 52시간 근무제를 도입하고 652명의 근로감독관을 충원하였습니다. 또한 근로감독관의 역량을 강화하는 전문 감독관제를 도입하여 실질적이고 엄격한 근로감독을 시행하고 있습니다.뿐만 아니라 최저임금도 매년...
2 이익소각으로 재무리스크를 줄일 수 있다 우리나라 중소기업은 가족기업으로 구성된 곳이 많습니다. 이는 경영전략으로 활용될 수 있는데 법인의 주주가 배우자 및 자녀 등으로 구성된 경우, 각종 배당 전략이나 자사주 전략을 효율적으로 진행할 수 있습니다. 특히 가지급금, 미처분이익잉여금 등의 재무 문제가 있는 기업이라면 반드시 자사주를 활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
3 가지급금과 미처분이익잉여금 이익소각으로 처리한다 중소기업은 특성상 대표가 투자한 자금을 회수하는 방법이 적고 무리하게 환원할 경우 세금 문제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습니다. 따라서 기업은 건실하게 유지되지만 대표는 형편이 좋지 못하여 임의로 회사자금을 활용하며 가지급금을 발생시키는 실수를 저지르거나 이익잉여금을 과도하게 쌓아놓기도 합니다. 이 같은 오류를 범하는 이유...
4 가업승계 절대 쉽게 할 수 없다 중소기업이 가업 승계에서 가장 큰 어려움으로 꼽는 것은 상속세 등 조세 부담입니다. 한국의 상속세율은 50%로 세계에서 가장 높은 수준이며, 대주주 경영권 승계 할증까지 더해지면 최대 60%의 상속세율을 적용받을 수 있습니다. 중소기업의 가업 승계는 부의 대물림이 아닌 고용, 기술, 경영의 대물림이며 제2의 창업이...
5 무심코 발생시킨 가수금이 최악의 재무상태 만든다 중소기업은 자금과 세금에서 자유로울 수 없습니다. 중소기업이 성장하려면 꾸준하게 영업이익을 높여야 하고 동시에 비용은 감소시켜야 할 것입니다. 물론 단기간에 영업이익을 증가시키는 것은 실현 가능성이 낮으며 경영에 관련된 비용을 낮추는 것도 쉽지 않습니다. 이 와중에 예상치 못한 세금이 부과되는 것은 중소기업에 재정난...